▣ 교통안내
시외버스
군내버스
항공
열차
▣ KTK와 드라이브소개
정남진 가는 드라이브길
KTX 여행 남도에 가다

 

 

 

 

 

 

 

 

 

 

 

 

 

KTX 여행 남도에 가다

KTX가 속도의 혁명을 불러왔다 하더라도 여전히 거리상 머나먼 남도땅까지라면 단순 볼거리 한 둘로는 기어이 찾아갈 이유가 없지 않겠냐는 자문에서 시작했습니다. 일단 4회에 걸친 식사메뉴를 지역별미로 구성하고 최대한 여유로운 일정으로, 하지만 남도의 깊은 맛이 온몸으로 전해오도록 프로그램

 

날짜
시간
세부일정
교통편
식사제공
조식
중식
석식
첫째날
08:25
용산역 출발(광명08:38)
고속철도
X
O
O
11:23
나주역 도착
11:30~12:30
나주역 출발 ~ 장흥 도착
연계버스
12:30~13:30
중식 후 토요민속 재래시장 도착
13:30~16:00
툐요민속 재래시장 관광
16:00~16:10
재래시장 출발 ~ 약수마을 도착
16:10~17:00
평화상선 약수마을 대나무 숲 걷기
17:00~17:10
약수마을 출발 ~ 귀족호도 박물관 도착
17:10~18:00
귀족 호도박물관 관광
18:00~18:20
박물관 출발 ~숙소 도착
18:20~00:00
석식 및 숙소배정 후 자유시간
둘째날
07:00~08:30
기상 및 조식
연계버스
X
O
O
08:30~11~30
천관산 관광
11:30~12:30
어촌포구 진목마을 관광
12:30~13:30
중식
13:30~14:30
장흥댐 관광
14:30~16:00
보림사 관광
16:00~17:00
보림사 출발 ~ 나주역 도착
17:06
나주역 출발
고속철도
19:50
용산역 도착

 

* 토요민속 재래시장
흥겨운 추억의 한마당.. 정남진 장흥토요시장 장돌뱅이 기행
국토의 정남쪽에 위치한 전남 장흥군은 기존 5일장터 4천여평에 11동 133칸의 풍물시장을 조성, 매주 토요일 서는 주말민속재래시장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첫개장일 2005년 7월2일) 이는 국내 최초 시도로, 주5일근무확대실시에 따라 재래시장을 관광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한 방안으로, 침체되어가는 재래시장의 활로를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옛5일장의 추억이 그대로 묻어나는 다양한 놀거리(윷놀이,제기차기,투호놀이 등 민속놀이)와 체험거리(떡메치기체험, 짚풀/목각공예체험 등), 지역특산 먹거리(호박동동주, 호박죽 등)이 있어 단순 쇼핑장의 기능으로서만이 아닌 주말축제장 형태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특히 이지역의 질높은 무공해 특산물(회진포구 친환경쌀, 꼬시래기, 다시마, 호박, 꼬막, 바지락, 키조개 등 농/축/수산물)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도 있어 교육목적의 어린이 동반 가족나들이 및 옛향수에 젖고 싶은 중장년층 관광에 최적입니다.

 

* 어천포구
문학의 향기 가득.. 어촌포구 진목마을 천천히 걷기..
전형적 한촌인 회진면 진목마을은 소설가 이청준의 고향으로 그의 소설 '선학동 나그네'의 배경이기도 합니다. 뿐 아니라 한승원의 생가도 지척이며 많은 문학을 공부하는 이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곳입니다. 그만큼 감성과 서정을 자극하는 아름다운 마을입니다. 생태관광체험마을로 지정된 진목마을에는 관상용, 식용을 합쳐 80여종의 호박이 1만3천여평 면적에서 재배되고 있습니다. 웰빙 열풍 속에 매년 7월 '호박축제'를 개최할 정도로 유명한 호박마을이 되었으며 평범한 작물도 관광자원으로 성공할 수 있다는 선례가 되었습니다.

 

* 보림사
보물의 숲 칠보산(七寶山) 보림사(寶林寺) 둘러보고 보림사 산림욕장 산림욕..
유치면 가지산 계곡에 위치한 보림사는 신라시대 헌안왕의 명으로 보조선사가 세운 거찰이며(860년), 인도 가지산 보림사, 중국 가지산 보림사와 함께 불교 가지산파를 대표하는 동양 3대 보림 사찰입니다. 또한 우리나라에 선종이 가장 먼저 들어와 정착한 곳으로 철조비로자나불(鐵造 毘盧舍那佛 / 국보 제117호),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 사천왕상(보물 1254호) 등 보물을 다수 보유, 사찰의 이름처럼 보물의 숲(寶林)을 이루고 있습니다. 나무를 잇대어 상을 만들고 표면에 천을 붙이고 회를 칠한 다음 채색한 국내 최고(最古) 사천왕상은 그 채색의 화려함과 조각의 아름다움 외에도, 일반적인 사천왕상의 공포스런 느낌과는 다른, 부드럽고 자비로운 모습입니다. 관심있게 보시면 깊이있는 보림사 여행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